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봄에는 가성비 높은 와인"…홈플러스 'BB&R' 신상 5종 출시

최종수정 2019.03.19 08:30 기사입력 2019.03.19 08:30

댓글쓰기

"봄에는 가성비 높은 와인"…홈플러스 'BB&R' 신상 5종 출시


[아시아경제 성기호 기자] 홈플러스가 영국의 ‘베리 브라더스 앤 러드(Berry Bros & Rudd, 이하 BB&R)’와 손잡고 국내 와인 애호가들을 위해 가성비 높은 1~3만원대의 와인 신상품 5종을 선보인다고 19일 밝혔다.


BB&R은 300여 년의 역사를 가진 영국의 와인 유통 기업으로, 전세계 유명 생산자들로부터 와인과 주류를 수입해 영국 내 대형 유통 채널과 호텔 및 레스토랑에 공급하고 있다. 또한 이 기업은 영국 왕실에 납품하는 브랜드 중에서도 까다로운 심사를 거쳐 수여하는 영국 왕실 문장인 ‘로얄 워런트(Royal Warrant)’도 수여 받은 바 있다.


홈플러스가 BB&R과 함께 이번에 선보이는 신상품은 국내 고객들이 선호하는 전통적인 와인 산지의 상품들을 선별했다.


풍부한 열대 과일향과 꽃 향기가 풍성한 ▲꼬뜨 드 가스꼰느(프랑스ㆍ750mlㆍ1만2900원), 가성비를 더욱 높인 남프랑스산 ▲피노누아(프랑스ㆍ750mlㆍ1만8900원), 아르헨티나 멘도사 지역의 전통을 담아낸 ▲말벡(아르헨티나ㆍ750mlㆍ1만8900원), 블랙베리·초콜릿·향신료 향의 조화가 매력적인 ▲리오하 크리안자(스페인ㆍ750mlㆍ3만4,900원), 론 지역의 와인명가 ‘샤또 드 보카스텔’을 소유한 페랑 가문이 만드는 ▲꼬뜨 뒤 론(프랑스ㆍ750mlㆍ2만4900원) 등으로 구성됐다.


총 1만2600병의 물량을 마련했으며 홈플러스 전점에서 구입 가능하다.

김홍석 홈플러스 차주류팀장은 “영국은 물론 전 세계적으로 명성이 높고 와인 트렌드에 밝은 BB&R과 함께 고민한 결과 올해 신상품으로 유명 산지의 와인을 선별해 판매하게 됐다”며, “이번에 선보이는 신상품은 품질이 뛰어난 와인을 합리적인 가격대로 구성했기 때문에 많은 고객이 찾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끝)




성기호 기자 kihoyey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