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집사부일체' 이상윤, 댄스에 눈떠…"관절이 달라졌어요"

최종수정 2019.03.17 18:00 기사입력 2019.03.17 18:00

댓글쓰기

SBS ‘집사부일체’ 사부 박진영의 댄스 강의가 공개된다. / 사진=SBS

SBS ‘집사부일체’ 사부 박진영의 댄스 강의가 공개된다. / 사진=SBS




SBS ‘집사부일체’ 사부 박진영의 댄스 강의가 공개된다.


17일 방송되는 ‘집사부일체’에서는 평생을 춤추며 살아왔다고 해도 과언이 아닌 ‘대한민국 대표 춤꾼’ 박진영 사부의 댄스 강의가 펼쳐진다.

“이것만 알면 세상 모든 춤을 출 수 있다”는 사부의 말에 솔깃한 멤버들은 “얼른 알려 달라”며 한껏 기대에 부푼 모습을 보였다. 그러나 집사부일체 공식 몸치(?) 이상윤은 연습실 구석에서 걱정 가득한 모습을 감추지 못했다.


이를 발견한 박진영은 이상윤을 위한 1:1 맞춤 트레이닝을 시작했다. ‘춤꾼’ 사부의 눈높이 레슨에 이상윤의 몸이 조금씩 리듬을 타기 시작하자, 지켜보던 멤버들은 기적이 일어난 듯 놀라워했다.


잔뜩 긴장했던 이상윤도 어느새 춤 배우기에 열의를 보이며 즐거워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에 멤버들은 “사부님 덕에 상윤이 형이 춤에 흥미를 느낀 것 같다. 역시 춤꾼 사부”라며 사부의 트레이닝 능력에 또 한 번 감탄했다.

한편, 사부는 이상윤에게 춤 동작을 알려주다가 바짓가랑이가 뜯어지는 등 엄청난 열정을 보여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


이상윤의 잠들어 있던 댄스 DNA는 이날 오후 6시25분에 방송되는 ‘동거동락 인생 과외 - 집사부일체’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