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바이에른 뮌헨, DFB '포칼 8강 진출'…베를린과 연장 끝에 3-2 승

최종수정 2019.02.07 09:08 기사입력 2019.02.07 09:08

댓글쓰기

바이에른 뮌헨 선수들/사진=바이에른 뮌헨 공식 SNS 캡처

바이에른 뮌헨 선수들/사진=바이에른 뮌헨 공식 SNS 캡처



[아시아경제 박승환 인턴기자] 바이에른 뮌헨이 연장 접전 끝에 헤르타 베를린을 3-2로 꺾고 컵대회 8강에 진출했다.


바이에른 뮌헨은 7일(한국 시각) 독일 베를린의 올림피아 슈타디온에서 열린 2018-2019 독일축구협회(DFB) 포칼 16강전에서 헤르타 베를린을 상대로 3-2 승리하며 8강 진출에 성공했다. 이날 뮌헨은 나브리가 멀티골을 기록했고, 코망이 결승골을 터뜨렸다.


양 팀은 전반전 시작부터 화끈한 경기를 펼쳤다. 전반 3분 미텔슈타트가 뮌헨의 골망을 가르며 선취점은 베를린이 가져갔다. 하지만 뮌헨은 곧바로 전반 7분 나브리가 동점 골을 터뜨리며 1-1 균형을 맞췄다. 이후 양 팀은 득점 없이 1-1로 전반전을 마쳤다.


그리고 후반 4분 뮌헨의 나브리가 또다시 득점에 성공하며 2-1로 뮌헨이 앞섰다. 하지만 기쁨도 잠시 후반 22분 교체 투입된 베를린의 다비 젤케가 동점골을 터뜨리며 2-2로 양 팀은 팽팽한 승부를 펼쳤다.


정규시간 내에 승부를 가리지 못한 양 팀은 연장전에 돌입했다. 뮌헨은 연장 8분 레반도프스키의 패스를 받은 코망이 베를린의 골문을 열어 3-2로 다시 앞섰다. 이후 뮌헨은 추가 실점 없이 경기를 끝마쳐 DFB 포칼 8강 무대를 밟게 됐다.



박승환 인턴기자 absolut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