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유승민 “경제도 안보도 위태로운 시대… 정치 책임 무겁게 느껴”

최종수정 2019.02.04 10:56 기사입력 2019.02.04 10:56

댓글쓰기

“더 나은 세상, 희망을 향해 우리 함께 갈 날 올 것”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임춘한 기자] 유승민 전 바른미래당 대표는 4일 “경제도, 안보도 위태로운 이 시대에 국민의 마음을 모아 문제를 해결해야 할 정치의 책임이 더 무겁게 느껴진다”고 밝혔다.


유 전 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많은 분들을 만났다”며 “먹고 살기가 너무 힘들다고, 또 자식들 취업 걱정에 저를 붙들고 하소연하시는 분들이 정말 많았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지난 추석 때보다 1년 전 설 때보다 훨씬 더 어렵다고 힘겨워 하셨다”고 덧붙였다.


유 전 대표는 “더 나은 세상을 향해, 절망이 아닌 희망을 향해 우리 함께 갈 날이 꼭 오리라 믿는다”고 밝혔다.


유 전 대표는 “설날만큼은 가족과 이웃과 함께 따뜻한 휴식의 시간을 보내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임춘한 기자 choo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