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정읍시 ‘박준승기념관’ 내부전시시설 중간보고회 개최

최종수정 2019.01.22 09:27 기사입력 2019.01.22 09:27

댓글쓰기

정읍시 ‘박준승기념관’ 내부전시시설 중간보고회 개최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김재길 기자] 전북 정읍시(시장 유진섭)는 최근 ‘애국지사 박준승기념관’ 내부전시시설 중간보고회를 가졌다고 22일 밝혔다.
기념관은 기미독립선언서에 서명한 민족대표 33인중 한명인 자암(?菴) 박준승 선생의 업적을 기리고, 선열들의 숭고한 애국애족 정신을 후손들에게 계승하기 위한 산 교육장소로 활용하기 위해 지난해 7월 착공, 올 상반기 개관을 목표로 차질 없이 진행 중이다.

이번 중간보고회는 유진섭 시장과 국단소·직속실과장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으며, 조달청 제안공모를 통해 선정된 내부전시시설 제작·설치 수행업체인 ㈜열린기획의 내부전시계획(안) 설명과 토의 시간으로 실시됐다.

기념관 내부전시시설은 누구나 이해하기 쉽게 이해할 수 있는 공감 스토리텔링형 전시, 박준승 선생의 나라사랑정신을 몸소 체험할 수 있는 체험형 전시, 관람객의 호기심을 불러일으키는 첨단 멀티미디어를 활용한 전시로 구성·운영할 계획이다.
유진섭 시장은 “자암 박준승 선생의 숭고한 애국정신을 후대가 이어받고 올바른 역사관을 정립할 수 있는 교육의 장소로 활용 될 수 있도록 건립사업 추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1866년 11월 임실군 청웅면에서 태어난 자암 박준승 선생은 1890년 동학에 입교한 이후 동학교도로 활동했다.

1919년에 천도교 대표 15인과 함께 민족대표로 독립선언서에 서명하고, 3·1 만세삼창 후 일본경찰에 검거돼 1921년 만기출소 시까지 서대문 형무소에서 수감생활을 했다.

이후 1927년 3월 23일 별세, 북면 마정리 먹방산에 안장됐으며 1963년 현재의 수성동 성황산 중턱으로 이장돼 영면에 들었다.

호남취재본부 김재길 기자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