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강사 최진기씨, “미술사 강의 오류…사죄의 의미로 모든 방송 하차”

최종수정 2016.06.13 07:50 기사입력 2016.06.13 07:50

댓글쓰기

'어쩌다 어른' 최진기. 사진=CJ  E&M 제공

'어쩌다 어른' 최진기. 사진=CJ E&M 제공


[아시아경제 김재원 인턴기자] 강사 최진기씨가 미술사 강의 논란을 빚은 점에 대해 사과하며 방송 하차를 밝혔다.

11일 최진기씨는 자신의 SNS를 통해 “최근 OtvN <어쩌다 어른> 조선 미술사 강의에 오류가 발견돼 많은 분들에게 죄송한 심정이며, 저의 강의를 사랑해주신 여러분께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라며 이번 논란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그러면서 그는 “깊이 있는 연구를 통해 진위 여부를 파악하지 못한 점 다시 한 번 반성하며, 이 모든 것에 대한 사죄의 의미로 모든 방송에서 하차 결정을 내렸습니다”라며 방송 하차를 알렸다.

앞서 최씨는 지난달 19일 해당 프로그램에서 조선 미술사와 인문학을 강의했다. 그러나 지난 8일 한국 미술사 연구자인 황정수씨가 최씨의 강의 내용 오류를 지적했다.

한편 강의 내용과 관련해 논란이 커지자 제작진 측은 “강사 및 제작진 모두 사전 검증 과정에서 보다 정확하게 확인하지 못해 잘못된 정보를 노출, 시청자 여러분께 혼란을 드린 점 죄송합니다”라며 사과문을 게시했다.
김재원 인턴기자 iamjaewon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