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용인시 자동차 불법 '구조변경·운행' 집중단속

최종수정 2016.05.23 08:29 기사입력 2016.05.23 08:2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용인)=이영규 기자] 경기도 용인시가 다음달 말까지 동부경찰서ㆍ교통안전공단과 합동으로 자동차의 불법구조변경과 불법운행에 대한 집중 단속을 펼친다.

단속 대상은 후미등을 LED 등으로 개조해 시야를 방해하거나, 밴 차량의 적재함 과 차량소음기를 개조하는 등 불법으로 구조를 변경하는 행위 등이다. 또 자동차 이전등록을 하지 않거나, 검사나 보험가입을 하지 않고 운행하는 행위, 하천이나 노상 등에 무단 방치하는 행위도 단속대상이다.

불법 구조변경으로 적발될 경우 원상복구명령 및 형사고발 조치된다. 무등록 자동차와 검사ㆍ보험 미필차량은 번호판이 영치된다. 무단방치 차량은 자진처리 명령하며 불응할 경우 형사처벌된다.

용인시 관계자는"시민들의 교통안전 확보와 불법행위 근절을 위해 불법구조변경 행위와 불법운행 차량에 대해 지속적으로 단속을 실시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