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박우정 고창군수, " 직접보고·듣고·살피며 공감 행정 이어간다"

최종수정 2016.05.17 11:26 기사입력 2016.05.17 11:19

댓글쓰기

박우정 고창군수가 군민과 소통하고 군정 주요사업의 활기찬 추진을 위한 현장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박우정 고창군수가 군민과 소통하고 군정 주요사업의 활기찬 추진을 위한 현장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주요사업 현장방문 적극 "

[아시아경제 김재길 기자]박우정 고창군수가 군민과 소통하고 군정 주요사업의 활기찬 추진을 위한 현장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17일 군에 따르면 박 군수는 본격적인 영농철을 맞아 영농환경을 사전 점검하고 군민의 안전한 생활환경 마련을 위해 주요 사업 추진 현장을 찾아 사업장 점검과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박 군수는 송현제 재해위험저수지 공사현장을 방문한 자리에서 영농 급수에 차질이 없도록 조속히 공사를 완료해 줄 것을 당부했으며, 역점사업으로 추진 중인 운곡습지 개선지역 복원공사 현장에서는 생물권보전지역의 청정한 환경을 더욱 아름답게 보전하는 계기가 될 수 있도록 사업추진에 만전을 기할 것을 강조했다.

또한, 1읍면 1명소 가꾸기 사업 대상지에서는 주민과 관계자들의 의견을 청취하고 읍면별로 주민이 자부심을 가질 수 있는 명소를 지정해 아름답게 가꾸면서 나아가 고창군의 명소로 가꾸어 명품 고창건설의 기초가 될 수 있도록 대화하고 점검했다.
박 군수는 군정 주요사업장의 문제점을 사전에 발견하고 해결방안을 강구하기 위해 찾아가는 현장행정을 수시로 실시하고 있다.

매월 현장행정을 통해 영농기반시설, 주요 관광지, 재해취약지역, 주민 편의시설, 사회취약계층 등 다양한 군정 전반에 대해 점검하고 의견을 수렴해 나가고 있다.

박우정 군수는 “군정 추진에 있어 군민의 의견을 적극 수렴해 추진하고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발휘해야 한다”며 “현장방문에서 도출된 문제점과 건의사항 등은 적극 검토해 반영하여 군민이 만족하고 행복한 행정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재길 기자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