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불기 2560년 부처님 오신 날, 온 누리 평온과 자비를!

최종수정 2016.05.14 20:29 기사입력 2016.05.14 10:00

댓글쓰기

대한불교조계종 선운사에서 부처님 오신 날을 맞아 풍요로운 세상, 자비로운 마음이 온 누리에 퍼지길 기원하는 다채로운 행사가 열렸다.

대한불교조계종 선운사에서 부처님 오신 날을 맞아 풍요로운 세상, 자비로운 마음이 온 누리에 퍼지길 기원하는 다채로운 행사가 열렸다.


"고창 선운사 봉축 법요식 성대하게 열려 "

[아시아경제 김재길 기자]대한불교조계종 선운사에서 부처님 오신 날을 맞아 풍요로운 세상, 자비로운 마음이 온 누리에 퍼지길 기원하는 다채로운 행사가 열렸다.

선운사(주지 경우 스님) 주관으로 14일 선운사 대웅보전에서 거행된 봉축 법요식은 박우정 고창군수, 이상호 군의장, 유성엽 국회의원, 군의원, 기관사회단체장과 군민, 관광객 등 3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이날 봉축 법요식은 육법공양, 삼귀의례, 반야심경 봉독, 관불 및 헌화, 찬불가 순으로 진행됐다.

경우 주지스님은 “부처님께서는 인류와 민족의 번영, 남북의 화해와 평화 공존, 고통과 절망에 빠진 이웃과 함께 하는 동체대비의 모습으로 오셨고 이런 세상을 만들기 위해 실천하는 여러분 모두가 바로 부처님 이다”라며 “절망은 희망으로, 갈등은 화합으로, 불신은 믿음으로 만들어가길 염원하면서 복된 날을 맞아 모든 가정에 부처님의 지혜와 자비가 가득하기를 축원드린다”고 말했다.
박우정 군수는 “천년고찰 선운사가 불교진흥의 중심부에 우뚝 서서 더욱 성장하길 바란다”며 “부처님의 가르침을 되새겨 모두의 마음에 자비로움이 가득한 풍요롭고 밝은 사회가 되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김재길 기자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