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기도 화성 농수로서 40대 여성 시신 발견

최종수정 2016.03.20 21:04 기사입력 2016.03.20 21:0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현우 기자]경기도 화성의 한 농수로에서 40대여성이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0일 오전 11시30분께 화성시의 한 수로(깊이 2m50㎝, 폭 4m40㎝)에서 김모(47ㆍ여)씨가 엎드려 숨져 있는 것을 주민 A(48)씨가 발견,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은 발견 당시 김씨는 속옷 하의만 입고 있었으며 몸에 멍 자국이나 긁힌 상처 외 사망에 직접적으로 연관돼 보이는 외상은 없었다고 설명했다. 수로 주변에서 김씨의 것으로 추정되는 옷가지나 소지품 등은 발견되지 않았다.

수로는 사람이 지나다니는 보도 옆에 나 있으며 A씨가 발견될 당시에는 물(깊이 50㎝)이 차 있던 상태였다. 경찰은 시신을 검시한 결과 김씨가 숨진 지 2∼3일 정도 지난 것으로 추정했다.

김씨는 사망 지점 인근에서 80대 어머니와 단둘이 거주하는 여성인 것으로 알려졌다. 김씨 집에서는 병원에서 처방한 것으로 보이는 정신질환 관련 약이 발견돼 경찰이 의료기록 등을 확인 중이다.
이현우 기자 knos84@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