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경호 예비후보 “혼탁 선거 사죄 촉구”

최종수정 2016.03.17 15:31 기사입력 2016.03.17 15:3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종호]

국민의당 전남 여수갑 김경호 예비후보는 17일 “여수 갑 선거구 혼탁지수 전남 1위를 기록한데 시민들께 사죄한다”고 밝혔다.
김 예비후보는 이날 기자회견을 통해 “상호 비방하지 말고 정책과 공약대결을 해야한다”며 “언론에 보도된 모든 의혹을 명명백백하게 밝혀야 한다”고 주장했다.

김 예비후보는 “소위 참기름사건, 여론조사 조작 의혹, 내연녀 협박사건 등 각종 사건과 의혹으로 연일 언론에 보도되고 있어 그로 인해 혼탁도가 최고를 기록하게 됐다”며 “새정치를 갈망하는 국민들의 염원으로 탄생한 국민의당의 저를 포함한 후보들이 이러한 모습을 보이고 있어 스스로 부끄럽기 짝이 없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어 “이 순간부터라도 국민의당 세 후보는 당락을 떠나 오직 여수의 미래를 위한 정책개발에 힘을 쏟아야 한다”며 “저도 이 시간 이후부터 오직 시민만을 바라보며 여수의 미래를 시간들을 보낼 것이다”고 덧붙였다.
특히 김 후보는 “시민들의 공분을 사고 있는 일련의 사건들에 대한 경선 후보를 낸 공당으로서 중앙당에서 정밀조사를 통해 책임 있는 행동을 보여야 한다”며 “그것이 시민들에 대한 최소한의 예의다”고 말했다.


김종호 기자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