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日정부 "UN 위안부 의견, 유감스럽다…합의 성실히 수행할 것"

최종수정 2016.03.08 15:31 기사입력 2016.03.08 15:2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지은 기자]유엔 여성차별철폐위원회가 지난해 12월 한·일 위안부 합의 발표에 대해 '불충분하다'고 지적한 데 대해 일본 정부가 유감의 뜻을 표했다.

8일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은 기자회견을 통해 "일본 정부의 설명 내용을 충분히 감안하지 않은 의견"이라며 "매우 유감이며, 받아들일 수 없다"고 말했다.
지난 7일(현지시간) 유엔 여성차별철폐위는 일본 지도자들과 공직자들이 일본군 위안부에 대한 폄하 발언을 중단토록 촉구하는 한편, 지난해 12월 한·일 위안부 합의 발표가 희생자 중심의 접근 방식을 채택하지 않았다고 지적했다.

일본 정부는 이에 대해 위안부 지원을 위해 일본 정부가 약 10억엔의 자금을 기부하는 등 합의를 착실히 이행해 나갈 것이라며 "한일 양국 정부가 합의를 성실히 수행해 나가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기시다 후미오 외무상도 회견에서 "지난해 12월 한·일 위안부 합의에 대해서는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과 미국, 영국 등 많은 나라들이 환영의 뜻을 밝혔다"며 "피해자 중심의 대응이 철저하지 않다는 것은 국제사회와의 인식과 동떨어져 있으며, 맞지 않는 비판"이라고 반박했다.
이지은 기자 leez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