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공공도서관 '빅데이터' 한눈에 본다

최종수정 2016.01.27 10:49 기사입력 2016.01.27 10:49

댓글쓰기

문체부 '도서관 정보 나루'·'사서의사결정지원시스템' 서비스 운영

도서관 정보 나루

도서관 정보 나루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종길 기자]문화체육관광부는 전국 282개 공공도서관의 데이터를 수집·저장·분석해 사서, 연구자, 일반 국민에게 맞춤 서비스를 제공하는 '도서관 정보 나루(www.data4library.kr)'와 과학적인 도서관 경영을 지원하는 '사서의사결정지원시스템' 서비스를 운영한다고 27일 밝혔다.

도서관 정보 나루는 서울시교육청 산하 도서관 스물두 곳과 부산시립구포도서관, 경북도립안동도서관 등 전국 도서관 282곳의 데이터(대출 및 반납 정보, 이용 정보 등)를 실시간으로 수집한다. 현재까지 4억2000만 건의 대출 기록을 수집했으며 1일 평균 31메가바이트(300쪽 도서 기준 약 24권) 분량의 데이터가 자동으로 저장되고 있다. 이 데이터는 디지털 정보 유산으로 남아 도서관 연구자들에게 연구 자료로서 중요한 가치를 제공할 것으로 보인다.
도서관 사서들의 업무를 지원하는 사서의사결정지원시스템은 대출 회원과 소장 도서의 분석 기능을 보완하고, 장서 구성 최적화 지원 기능을 개선했다. 문체부 관계자는 "올해에는 한 장의 도서관 회원증으로 전국 여러 도서관을 이용할 수 있는 '책이음' 서비스 이용자에게도 거대자료 기반의 다양한 맞춤 서비스를 제공한다"며 "2018년까지 전국 도서관 이용자 데이터를 수집·저장하는 체계를 마련해 도서관 서비스를 선진화할 계획"이라고 했다.

이종길 기자 leemea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