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년사]서경배 회장 "원대한 기업으로의 달성 위한 도전 이어가자"

최종수정 2016.01.04 10:39 기사입력 2016.01.04 10:39

댓글쓰기

아모레퍼시픽 시무식

아모레퍼시픽 시무식

[아시아경제 임혜선 기자]"우리 다함께 급격한 변화에 대응해 원대한 기업으로의 달성을 위한 도전을 이어가자"

서경배 아모레퍼시픽그룹 회장은 4일 신년사에서 "아시아의 시대로 점차 세계의 패러다임이 바뀌고 있는 지금이야말로 아시아의 미를 창조하는 기업으로 확고하게 자리잡을 수 있는 기회"라며 "원대한 기업으로 향하는 중대한 기로에 서 있는 만큼 우직한 걸음으로 겸손한 도전을 이어가야 한다"고 밝혔다.

중점 추진 전략으로 글로벌 확산, 디지털 리더십 확보, 리테일 역량 고도화, 미래 (美來) 경영 혁신, 질(質) 경영 체질화, 인재 경영 등을 제시했다.

아모레퍼시픽은 5대 글로벌 챔피언 브랜드인 설화수, 라네즈, 마몽드, 에뛰드, 이니스프리를 중심으로 해외 시장 공략을 가속화한다는 방침이다.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인구 1000만명 이상의 메가시티(Megacity)를 중심으로 사업을 강화하고 신시장 개척 과 탐색을 지속할 예정이다

아모레퍼시픽은 모바일 채널을 중심으로 다양한 디지털 콘텐츠 개발을 통해 고객과의 밀접한 소통에도 힘쓴다. 우선 글로벌 이커머스(E-Commerce) 경쟁력 강화를 통해 본격적인 디지털 리더십 확보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아모레퍼시픽은 혁신적인 기술력과 제품력, 쉽게 모방할 수 없는 특이성을 지닌 브랜드 가치에 더해 리테일 역량을 한층 높여 고객들의 다양한 니즈에 신속하게 대응해간다는 계획이다.

이밖에도 적자 매장의 수익성 개선을 비롯하여 해외 선진 시장 흑자 기반 확보, 조직 효율 개선과 사업역량 강화 등을 통해 질적 성장에 주력하고 화장품 연구 활동과 인재발굴에도 힘쓴다는 방침이다.


임혜선 기자 lhsr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