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건희·서경배·이재용·정몽구·최태원, 한국 TOP5 부자 재산 40조원 넘어…

최종수정 2015.12.07 12:22 기사입력 2015.12.07 12:22

댓글쓰기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 사진=아시아경제 DB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 사진=아시아경제 DB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이건희·이재용 부자를 포함한 한국 최고 부호 5명의 재산 합계가 올 들어 0.5% 감소함에도 불구하고 40조원이 넘는 것으로 나타났다.

7일 블룸버그의 억만장자 집계(3일 기준)에 따르면 한국에서 세계 400위 부자에 포함된 사람은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81위)과 서경배 아모레퍼시픽룹 회장(139위),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179위), 정몽구 현대차그룹 회장(309위), 최태원 SK그룹 회장(367위) 등 5명이다.
이들의 주식, 현금 등 각종 재산을 합치면 모두 364억달러(40조1706억원)로, 통계청 자료에 나온 지난해 북한의 명목 GDP(33조9494억원)보다 18.3% 많다. 이들 5명의 자산은 한국 GDP 대비로는 2.7%였다.

국내 최고 부자인 이건희 회장의 재산은 119억달러(13조8000억원)다. 이 회장의 재산은 삼성 계열사들의 주가 하락으로 올해 들어 9.6%(13억달러·1조5000억원) 줄었다.

국내 2위 부자인 서경배 아모레퍼시픽그룹 회장의 재산은 85억달러(9조9000억원)로, 올 들어 지금까지 55.7%(30억달러·3조5000억원) 늘었다.
이건희 회장의 아들인 3위 이재용 부회장의 재산은 70억달러(8조1000억원)로 11.7%(9억4000만달러) 감소했다. 그는 삼성물산 지분 16.5%(39억달러)와 지난해 상장된 삼성SDS 지분 11%(20억달러) 등을 가지고 있다.

4위 정몽구 현대차그룹 회장은 현대차, 현대모비스, 현대제철, 현대글로비스 등 그가 지분을 가진 주요 4개 기업의 주가가 내려가 올해 자산이 17.0%(9억8000만달러)나 줄어 48억달러(5조6000억원)에 그쳤다.

한편 정 회장의 아들인 정의선 현대차 부회장은 한때 400위 랭킹 안에 들었지만 현재는 순위권에서 벗어났다. 반면 지난 8월 사면 복권된 최태원 SK그룹 회장은 최근 400위 안에 이름을 다시 올렸다. 그의 재산은 42억달러(4조9000억원)로 올 초보다 4.2%(1억7000만달러) 증가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