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개인회생 신청 사상 최대될듯…가계부채 급증이 원인

최종수정 2014.12.28 08:57 기사입력 2014.12.28 08:5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장현 기자] 가계부채에 대한 경고가 계속되는 가운데 올해도 개인회생 신청건수가 10만건을 넘었다.

28일 금융권과 법원통계월보에 따르면 올해 1∼11월 개인회생 신청 건수는 10만1728건으로 작년동기(9만6412건)보다 5.5% 늘었다. 이로써 올해는 지난해에 이어 역대 2번째로 개인회생 신청이 10만건을 넘은 해가 됐다.

올들어 월평균 9000여건의 신청이 접수된 점에 비춰 연간 신청 건수는 지난해의 사상 최대 기록(10만5885건)을 뛰어넘을 것으로 보인다.

개인회생 신청은 2009년 5만4605건에서 2010년 4만6972건으로 줄어든 이후 경제성장 둔화와 가계부채 증가의 영향으로 2011년 6만5171건, 2012년 9만378건 등 3년 연속 늘었다.

개인회생 신청 증가의 근본적인 원인은 가계부채가 급증하면서 상환에 어려움을 겪는 사례도 늘어났기 때문으로, 여기에 수임을 노린 브로커들의 활동 등도 일부 영향을 미치고 있다.
한편, 2004년 9월 시행에 들어간 개인회생제는 첫해 신청이 9070건이었으며 2005년 4만8541건, 2006년 5만6155건으로 늘다가 2007년 5만1416건, 2008년 4만7874건 등 한동안 줄기도 했다.

이장현 기자 insid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