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野 "민주주의 기초인 정당의 자유 훼손된 것 심각히 우려"

최종수정 2014.12.19 11:39 기사입력 2014.12.19 11:2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손선희 기자] 새정치민주연합은 19일 헌법재판소가 정당해산심판 선고에서 통합진보당 해산 청구를 인용해 해산을 결정한 데 대해 "헌재의 결정을 무겁게 받아들이나 민주주의의 기초인 정당의 자유가 훼손된 것을 심각하게 우려한다"고 말했다.

박수현 대변인은 이날 헌재 판결 직후 구두브리핑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


손선희 기자 sheeso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