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황창규 KT 회장, ITU-UNESCO 브로드밴드 위원회 멤버 선임

최종수정 2014.12.18 09:10 기사입력 2014.12.18 09:10

댓글쓰기

황창규 KT 회장

황창규 KT 회장

[아시아경제 권용민 기자] 황창규 KT 회장이 국제전기통신연합(ITU)과 유네스코(UNESCO)가 공동 주관하는 브로드밴드 위원회의 '브로드밴드 위원'으로 선임됐다.

브로드밴드 위원회는 반기문 UN 총장의 주도로 2010년 설립됐다. 전세계 브로드밴드 인프라와 디지털 개발 촉진을 지원하는 글로벌 통신 대표 협의체로, 각국 정상 등 정부 및 정책 관료 뿐 아니라 시스코 및 텔레포니카, 바티 에어텔 등 글로벌 정보통신(ICT)회사 최고경영자(CEO0, UN 및 ITU 등 국제기구 대표, GSMA 사무총장, 학계 저명인사 57명으로 구성된 단체다.

르완다의 폴 카가메 대통령과 칼로스 슬림 재단의 칼로스 슬림 헬루 이사장이 브로드밴드의 공동 의장을 맡고 있다. ITU의 하마둔 뚜레 사무총장과 UNESCO의 이리나 보코바 사무총장이 공동 부의장이다.

황 회장은 내년 2월 파리 UNESCO 본부에서 개최되는 브로드밴드 위원회 정기회의에 참석한다. 이어서 바르셀로나에서 개최되는 GSMA 이사회 및 모바일월드콩그레스(MWC)를 참석하는 등 본격적으로 글로벌 통신 리더십을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하마둔 뚜레 ITU 사무총장은 "브로드밴드 위원회는 글로벌 ICT 정책을 다루는 중추적인 역할을 담당하는 국제적인 전문가 그룹"이라며 "황창규 회장이 글로벌 ICT 산업의 전문가로서 탁월한 식견과 혁신적인 한국의 성공 경험을 바탕으로 브로드밴드 위원회의 활동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황창규 회장은 "전세계 브로드밴드 인프라와 디지털 개발 촉진을 지원하는 ITU-UNESCO 브로드밴드 위원회 신규 위원으로 활동하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KT의 기가토피아 비전을 전세계에 전파해 대한민국의 위상과 통신산업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권용민 기자 festy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