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SK텔레콤, 창업지원 벤처들과 기업솔루션 시장 동반 진출 본격화

최종수정 2014.11.20 08:41 기사입력 2014.11.20 08:41

댓글쓰기


-'브라보! 리스타트' 2기 아이에스엘코리아, ‘빅노트’ 솔루션 교육 B2B 시장 본격진출

[아시아경제 최동현 기자] SK텔레콤은 SK텔레콤의 벤처 창업지원 프로그램 '브라보! 리스타트' 출신 아이에스엘코리아의 ‘빅노트’ 상품 기업시장 본격 판매 등 창업지원 벤처와의 기업솔루션 시장 동반 진출에 본격적으로 나선다고 20일 밝혔다.

‘브라보! 리스타트’는 SK텔레콤이 행복동행 실천의 일환으로 지난해 5월부터 시작한 창업지원 프로젝트다. 창업자의 아이디어와 SK텔레콤의 ICT역량을 결합해 ICT기반 고부가가치 창업 생태계 활성화에 기여해 왔으며, 현재 3기를 모집중이다.

SK텔레콤은 2기 출신인 아이에스엘코리아의 휴대용 전자칠판 솔루션 ‘빅노트’ 일반 고객 대상 판매 개시에 이어 기업고객 대상 총판 체계를 구축 완료했다. SK텔레콤의 기업고객 대상 마케터들을 투입해 교육기관, 일반기업 등 기업고객 대상 판매에 본격적으로 나서고 있다.

그 결과로 지난 10월에는 웅진씽크빅 직영 유치원들에 ‘빅노트’를 공급하는 등 성과가 나타나고 있으며, 특히 교육기관의 경우 겨울방학 기간 중 다양한 판매 협의가 진행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SK텔레콤 측은 밝혔다.
아이에스엘코리아의 ‘빅노트’는 무게 230g의 카메라와 전자펜으로 구성돼 휴대가 간편하다. TV, 빔프로젝터 등 컴퓨터와 연결된 모든 화면을 카메라로 인식하고 전자펜으로 자유로운 터치 기능을 구현해 전자칠판으로 쓸 수 있다.

‘빅노트’는 전자펜으로 입력한 모든 내용의 이미지 캡쳐와 동영상 녹화 및 즉시 저장이 가능해 소규모 교육 기관이나 기업의 회의 용도로 적합하다. 스마트기기의 미러링 기능도 제공해서 스마트폰 등의 화면을 투사해 전자펜으로 입력하는 등 편리한 사용성을 제공한다. 빅노트는 49만원(VAT 포함)에 일반 고객을 대상으로 인터넷 앤써샵(www.answershop.co.kr)을 통해 판매하고 있다.

SK텔레콤 이명근 기업솔루션부문장은 “검증된 창업지원 프로그램인 브라보!리스타트를 통해 기업솔루션 시장에서도 주목받을 만한 우수한 창업벤처들이 계속 등장하고 있다”면서 “창업벤처의 열정과 기술에 SK텔레콤의 기업 솔루션 시장 역량을 결합해 성공 스토리를 계속 만들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최동현 기자 nel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