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수출입銀, 3억 영국 파운드화 채권발행 성공

최종수정 2014.10.02 10:00 기사입력 2014.10.02 09:4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혜민 기자] 한국수출입은행은 홍콩발 악재에도 불구하고 총 3억 파운드(4억8000만달러) 규모의 영국 파운드화 채권 발행에 성공했다고 2일 밝혔다.

이날 발행한 채권은 3년2개월 만기 고정금리로 금리는 영국의 국채수익률에 1.10%를 가산한 2.062% 수준이다.
수은이 영국 파운드화 공모채권을 발행한 것은 지난해 3월 이후 약 1년6개월 만이다. 최근 홍콩 시위 여파로 아시아 금융시장이 사실상 마비된 가운데서도 보수적 투자성향의 영국 투자자들을 대상으로 경쟁력 있는 조건의 채권발행에 성공했다고 수은측은 설명했다.

수은 관계자는 "스코틀랜드 독립투표 부결과 최근 영국 경제지표 호조로 현지 투자심리가 호전되는 시점을 포착해 발행에 성공했다"며 "유럽 주요 금융기관과의 협력 확대, 지속적인 현재 투자설명회 개최 등 현재 투자자와의 소통을 강화한 것도 주효했다"고 말했다.

수은은 이번에 조달한 자금을 해외건설·플랜트, 조선해양, 자원개발 등 국내기업의 해외진출에 필요한 외화재원으로 사용할 예정이다.
김혜민 기자 hmee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