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금융사 지배구조 개선…모범규준 추진

최종수정 2014.09.21 20:02 기사입력 2014.09.21 20:0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혜민 기자] KB 사태를 계기로 금융권 지배구조 체계에 대한 개선 논의도 급물살을 타고 있다.

21일 금융권 및 관계당국에 따르면 금융당국은 다음달 중 '금융회사 지배구조 개선안'에 대한 가이드라인 성격의 모범규준을 마련해 연내 시행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핵심은 지주 회장 1인의 절대권한을 제한하고 방관자적 태도를 보여온 사외이사들에 대한 외부평가제도를 강화하는 것이다. 사외이사의 책임성을 높이기 위해 매년 이사회의 재신임평가를 실시하고 2년 마다 외부평가를 받도록 권고키로 했다. 사회이사의 전문성 강화를 위해 학계 등에 편중된 사외이사 출신도 개선하기로 했다.

아울러 모범규준에는 최고경영자(CEO) 자격기준 및 후보추천절차 등 CEO 승계원칙 수립 및 공시를 의무화해 선임절차의 투명성을 높이는 방안이 담길 것으로 알려졌다.

지주사 내 이해상충행위 감독 등을 이사회의 권한과 책임을 명문화 해 지주 회장에 대한 견제 역할을 강화하는 작업도 추진된다. CEO의 정통성을 확보하기 위해 이사회가 상시적으로 CEO 후보군을 관리하도록 하는 방안도 논의되고 있다. 이와 별도로 획일적인 사외이사의 보상 체계는 활동내역·책임도에 따라 차별화하고 이를 개인별로 공시하도록 할 방침이다.
금융당국은 이와 같은 모범규준이 KB의 차기 회장 선출 프로그램에서도 작동할 수 있도록 구체화 작업할 계획이다.


김혜민 기자 hmee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