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송일국 해명 "민국이 얼굴 상처, 시민들이 만진 게 아니라…"

최종수정 2014.09.18 17:21 기사입력 2014.09.18 17:21

댓글쓰기

민국이 [사진출처=온라인커뮤니티]

민국이 [사진출처=온라인커뮤니티]

썝蹂몃낫湲 븘씠肄

송일국 해명, "민국이 얼굴 상처 전말은…"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배우 송일국이 둘째 아들 민국이의 얼굴 상처 의혹에 대해 해명했다.
지난 17일 한 온라인커뮤니티에는 "성화 봉송에 참여한 송일국의 아들 민국이를 지나가던 시민들이 자꾸 만져 얼굴에 상처가 났다"는 글과 함께 얼굴에 상처를 입은 민국이의 사진이 공개됐다.

이에 18일 송일국 측은 이날 한 매체를 통해 "둘째 민국이가 성화 봉송 과정에서 행인들이 얼굴을 만져 상처를 입었다는 것은 사실이 아니다"라며 "민국이 얼굴의 상처는 봉송 전날 자다가 스스로 얼굴을 긁어 상처가 난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송일국은 17일 인천 연수구에서 세 쌍둥이 아들 대한, 민국, 만세와 함께 아시안게임 성화 봉송에 참여했다.
송일국과 세쌍둥이는 현재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하며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송일국 해명에 네티즌들은 "송일국 해명, 그래도 민국이 얼굴 막 만지지 말아야 해" "송일국 해명, 민국이 아팠겠다" "송일국 해명, 민국이 귀여워"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하정우 그림 최고가 2000만원·하지원은 500만원대 하정우 그림 최고가 2000만원·하지원은 500만... 마스크영역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