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프렌딩,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과 협력 계약…청소년 위해 나섰다!

최종수정 2014.08.31 13:46 기사입력 2014.08.31 13:46

댓글쓰기

개그맨 김준호와 프렌딩 대표 백두원 /프렌딩 제공

개그맨 김준호와 프렌딩 대표 백두원 /프렌딩 제공


[아시아경제 장용준 기자]비영리단체 프렌딩이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과 MOU를 체결했다.

지난 29일 부산 영화의 전당에서 진행된 협약식에는 개그맨이자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의 위원장인 김준호와 프렌딩 백두원 대표 등이 참석했다.
청소년을 위한 문화콘텐츠개발을 비롯해 양사의 인적 물적 교류 등의 내용이 이번 MOU 안에 포함됐다.

특히 프렌딩과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은 이번 계약을 기점으로 함께 'Korea Gag contest' 프로젝트를 추진한다. 이는 개그맨을 꿈꾸는 청소년들을 위한 오디션 프로그램이다.

또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 소속 개그맨들은 프렌딩의 '프렌딩 벨' 사업에도 참여한다. 이는 학교의 종소리를 연예인 음성으로 재밌게 편집해 학교 생활에 긍정적 메시지를 불어 넣는 활동이다.
백두원 대표는 이후 기자회견에서 "이번 협약은 프렌딩의 행복한 학교 만들기 사업에 주춧돌이 될 것"이라며 MOU 취지를 설명했다.

김준호 조직위원장도 "웃음이 곧 희망"이라며 "청소년들도 마찬가지다. 나는 그들을 위해 프렌딩과 함께 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장용준 기자 zelra@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