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조양호 회장 "IOC와 한 약속 위해 조직위원장 맡기로"

최종수정 2014.07.26 08:20 기사입력 2014.07.26 08:20

댓글쓰기

평창 조직위원장 내정에 대한 입장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황준호 기자] 2018 평창동계올림픽 조직위원회 위원장에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이 내정됐다.

관련해 조 회장은 "당초 한진그룹의 당면한 문제들을 시급히 해결하기 위해 조직위원장직을 고사했다"고 운을 뗐다.
이어 "국내외 여러 인사들로부터의 권고도 있었고 성공적인 올림픽 개최를 위해 IOC와 한 약속을 지키기 위해 조직위원장직을 맡게 됐다"고 밝혔다.

조 회장은 "어렵게 조직위원장을 맡기로 결심한 만큼 유치위원장 시절의 경험을 바탕으로 성공적인 평창동계올림픽으로 마무리 짓기 위해 헌신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황준호 기자 rephwa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