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임원보수 5억이상, 반기·분기보고서에도 공개해야"

최종수정 2014.07.21 20:00 기사입력 2014.07.21 20: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창환 기자] 법제처는 기업이 한국거래소를 통해 공시하는 반기보고서와 분기보고서에도 임원이 해당 기간에 5억원 이상의 보수를 받았다면 개인별 보수와 구체적 산정방법 등을 공개해야 한다고 21일 밝혔다.

이는 상장사협의회가 지난 5월 등기임원 보수 공개를 1년에 한 차례가 아닌 분기마다 공개하는 것은 당초 법 취지에 맞지 않다며 금융위원회를 통해 법제처에 유권해석을 의뢰한 것에 대한 결과다.

법제처는 "자본시장법에서 사업보고서 등을 공시하도록 한 것은 경영투명성을 확보하려는 취지이고 사업보고서와 반기·분기보고서는 보고의 목적이나 내용 등에 근본적 차이가 없다"고 해석했다.

이창환 기자 goldfish@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클라라 '아찔한 각선미' [포토] 이은비 '청순한 미모' [포토] 하유비 '시선강탈 뒤태'

    #연예가화제

  • [포토] 손나은 '상큼한 미모' [포토] '분위기 여신' [포토] 김소연 '독보적 카리스마'

    #스타화보

  • [포토] 소유 '시크한 매력' [포토] 이보라 '건강미 끝판왕' [포토] 지소연 '탄탄한 몸매'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포토] 킴 카다시안 '아찔한 눈빛' [포토] 킴 카다시안 '섹시한 몸매'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헤드라인 뉴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