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참좋은시절' 택연 "내 출생은 대체 왜 이러냐" 한탄

최종수정 2014.05.25 20:25 기사입력 2014.05.25 20:25

댓글쓰기

택연 /KBS2 '참좋은시절' 방송 캡처

택연 /KBS2 '참좋은시절' 방송 캡처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장용준 기자]가수 겸 배우 택연이 25일 오후 방송한 KBS2 주말드라마 '참좋은시절'(극본 이경희, 연출 김진원)에서 자기 출생의 비밀에 한탄했다.

이날 강동희(택연 분)는 친엄마 하영춘(최화정 분)에게 의심의 눈초리를 보였다. 오랜만에 돌아온 아빠 강태섭(김영철 분)이 하영춘을 몰라봤기 때문이다. 강동희는 스스로가 누구 자식인지 헷갈리기 시작했다.
이 광경을 본 장소심(윤여정 분)은 강동희에게 역정을 냈다. 그는 "모든 건 바람둥이 강태섭 잘못"이라며 "이제와 친엄마를 잡지 말라. 그는 확실히 네 부모"라고 말했다.

강동희는 밀려오는 짜증을 참지 못 했다. 그는 "내 출생은 왜 이리 별볼일 없느냐"며 역정을 냈다.

강동희는 또 술에 취해 기분 좋게 들어오는 강태섭을 보고 화를 냈다. 그는 강태섭에게 "그간 대체 왜 그렇게 살았냐"고 소리쳤다.
장용준 기자 zelra@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