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허윤경 "연장 끝에 설욕~"

최종수정 2014.05.24 18:39 기사입력 2014.05.24 18:32

댓글쓰기

두산매치 8강서 김세영 꺾고 4강 진출, 김하늘과 격돌

허윤경(오른쪽)과 김세영이 두산매치플레이 8강전에서 13번홀 그린을 나란히 걸어가고 있다. 사진=KLPGA제공

허윤경(오른쪽)과 김세영이 두산매치플레이 8강전에서 13번홀 그린을 나란히 걸어가고 있다. 사진=KLPGA제공


[아시아경제 손은정 기자] 허윤경(24)이 일단 설욕에 성공했다.

24일 강원도 춘천 라데나골프장(파72ㆍ6469야드)에서 이어진 두산매치플레이챔피언십(총상금 6억원) 8강전에서 김세영(21ㆍ미래에셋)을 연장혈투 끝에 제압하고 4강에 진출했다. 바로 지난주 우리투자증권레이디스 최종일 선두를 달리다 막판 17번홀에서 김세영에게 동타를 허용한 뒤 연장전에서 진 악연이 있다.

11번홀(파4)에서 김세영의 티 샷이 아웃오브바운즈(OB)가 되면서 허윤경이 승기를 잡았고 한 홀씩을 주고받는 팽팽한 승부가 이어졌다. 마지막 18번홀(파5)에서 두 선수 모두 티 샷이 OB가 난 상황에서 김세영이 더블보기로 막아 무승부를 만들었지만 11번홀(파4)에서 이어진 연장 두 번째 홀에서 허윤경이 기어코 김세영을 따돌렸다.

4강에서는 김하늘(26ㆍ비씨카드)과 맞붙는다. 김하늘 역시 '지난해 준우승자' 전인지(20ㆍ하이트진로)를 상대로 연장 끝에 승부를 냈다. 18번홀(파5)의 버디로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고 10번홀(파4)에서 속개된 연장 첫 번째 홀에서 파를 지켜 역전극을 완성했다. 김효주(19)를 누른 김다나(25ㆍ넵스)는 4강에서 윤슬아(28)와 격돌한다.
손은정 기자 ejso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