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농협·롯데·국민카드 정보유출 확인 방법…"유의할 점은?"

최종수정 2014.01.22 07:58 기사입력 2014.01.22 07:58

댓글쓰기

▲개인정보유출 집단소송.

▲개인정보유출 집단소송.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최근 대규모 개인정보유출 사태가 벌어진 농협카드·롯데카드·국민카드의 정보유출 확인 방법이 관심을 모으고 있다.

22일 현재 NH농협카드, 롯데카드, KB국민카드 등 카드사 홈페이지에는 고객들이 정보유출 여부를 조회할 수 있는 서비스가 제공되고 있다.
정보유출 확인 방법은 간단하다. 카드인증, 휴대폰인증, 공인인증서 인증 중 한 가지 방법으로 본인인증을 거치면 자신의 개인정보유출 내역을 조회할 수 있다.

유출된 개인정보는 주로 성명, 이메일, 주민번호, 카드번호, 계좌번호, 자택주소, 직장정보, 전화번호 등이다.

정보유출 사태로 인한 2차 피해도 유의해야 한다. 경찰청 사이버테러대응센터에 따르면 이번 사태와 관련해 금융기관을 사칭한 스미싱 문자 메시지가 급속도로 확산되고 있다.
휴대폰 문자메시지에 담긴 링크를 클릭하면 악성코드에 감염돼 소액결제가 이뤄지거나 은행 계좌번호, 비밀번호 등 개인 금융정보가 추가로 유출될 수 있다.

정보유출 확인방법을 접한 네티즌들은 "정보유출 확인방법, 본인인증 하는 정보도 유출 되는거 아냐?", "개인정보 유출 사고, 도대체 몇 번째인가", "카드 재발급 받으려면 수수료 1000원을 내야한다더라" 등 불만을 드러냈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