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여야, "올해 3차례 선거 2회로 통합" 공감대…21일 논의

최종수정 2014.01.17 10:37 기사입력 2014.01.17 10:3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영주 기자] 여야가 6ㆍ4 지방선거, 7ㆍ30 국회의원 재보궐 선거, 10ㆍ29 재보궐선거 등 올해 예정된 선거를 2차례로 통합하는 데 공감대를 형성했다. 비용낭비와 국민 피로도를 고려한 것이다. 다만 여당은 앞선 두 선거를 묶어서, 야당은 뒷편 선거를 묶어서 치르자고 주장했다. 여야는 오는 21일 정개특위 전체회의에서 이들 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새누리당 최경환 원내대표는 17일 "6월4일 치러질 지방선거와 함께 (7월) 보궐선거로 확정된 선거는 같이 합쳐서 치르는 방안이 검토돼야 한다"고 밝혔다. 최 원내대표는 "불과 몇 달 사이를 두고 이처럼 대규모 선거를 계속 치르면 비용과 행정적 낭비는 물론 국민 피로도도 증가하는 등 부작용도 많을 것"이라며 "1년 내내 선거를 치르다가 볼 일을 다보는 그런 한 해가 될 우려도 있다"고 말했다.

반면 전병헌 민주당 원내대표는 "국회의원 선거를 지방선거에 묶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면서 "7월과 10월 재보선을 묶어 10월 재보선을 치르는 것이 정치 일정으로나 비용적 측면에서 무리하지 않다"고 전했다.
조영주 기자 yjch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