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中윈난성 뎅기열 환자 발생.. '방역 비상'

최종수정 2013.08.24 15:14 기사입력 2013.08.24 15:1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유진 기자]중국 윈난(云南)성 유명 관광지에서 뎅기열이 발생해 방역당국에 비상이 걸렸다.

중국 윈난성 시솽반나 정부는 23일 오후 4시(현지시간)까지 뎅기열 확진 환자가 206명인 것으로 파악했다고 중국신문망(中國新聞網)이 24일 전했다.

206명 중 200명은 현지에서, 6명은 외지에서 각각 감염된 것으로 파악됐다. 중증 환자나 사망자는 아직 발생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바이러스성 전염병인 뎅기열은 초기 고열과 통증, 구토 증세를 일으키다 심해지면 내출혈, 순환기 장애를 수반하면서 생명을 위협하게 된다. 최근 필리핀, 태국, 베트남, 싱가포르 등 동남아시아 국가들에도 뎅기열 환자가 확산하고 있다.

시솽반나 보건당국은 환자 치료와 함께 감염 확산을 방지하는 데 주력하고 있다.
조유진 기자 tin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