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中 사로잡은 현대·기아차, 고성장 드라이브

최종수정 2013.04.03 10:45 기사입력 2013.04.03 10:45

1분기 39만8283대 판매…전년 동기比 35% 고성장

[아시아경제 조슬기나 기자]현대·기아자동차가 중국 시장에서 고성장을 지속하고 있다.
현대· 기아 는 중국 시장에서 1분기 39만8283대를 판매하며 전년 동기 대비 35% 성장했다고 3일 밝혔다.

베이징현대(현대차 중국 합자법인)가 26만716대를 판매해 전년 대비 41% 성장했으며, 둥펑위에다기아(기아차 중국 합자법인)가 13만7567대를 팔아 전년 대비 26% 성장했다.

특히 베이징현대는 신차 랑동(중국형 아반떼MD) 5만1881대, 위에둥(중국형 아반떼HD) 5만2727대, 베르나(중국형 엑센트) 5만5584대, 투싼ix 3만5531대 등 주력 차종의 호조세에 힘입어 분기 실적으로는 사상 최대인 26만716대를 판매했다.
둥펑위에다기아 역시 신차 K3 3만3820대, K2 3만6273대, 스포티지R 2만707대 등의 주력 차종이 모두 전년 동기 대비 높은 판매 신장세를 보였다.

현대차 그룹 관계자는 "지난 해 출시된 신차인 랑동, K3, 싼타페 3차종 모두가 시장에서 큰 성공을 거두며 판매 실적 상승을 주도, 현대·기아차의 실적 성장을 견인했다"고 설명했다.

차종 별로는 현대·기아차가 작년 판매 1위를 차지한 SUV 차급에서 투싼ix와 스포티지R이 각각 77%, 39% 성장하며 폭발적인 성장세를 보였으며, 강세 시장인 준중형 및 소형차급에서 위에둥이 18%, 베르나가 15%, K2가 17% 판매가 증가했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일본계 메이커가 최근 판매 회복을 위해 다각적으로 노력하고 있어 시장이 더욱 치열해지고 있다"며 "이러한 경쟁 속에서 높은 성장세를 이어갈 수 있도록 품질 및 고객 만족도를 제고하는 등 판매의 기본 역량을 강화하는데 집중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최근 현대차는 중국질량협회 관계자를 초청해 현대차 품질 관리 현황 등을 설명하는 기회를 가졌으며, 중국 판매 우수 사원 방문 시에도 본사 전문 강사를 활용한 고객 만족 교육을 실시하는 등 제품 및 감성 품질 경쟁력 제고에 힘쓰고 있다.

중국사업의 올해 경영방침을 ‘고객 감동의 해’로 정한 기아차도 딜러 교육 강화, 천리마 고객 찾기 캠페인 등을 연중 진행하며 고객 만족도 제고에 힘쓸 계획이다.

또한, 기아차는 내년 2분기 중 둥펑위에다기아 3공장의 가동으로 생산능력이 44만대에서 74만대로 대폭 확대될 것에 대비하여 생산 품질 강화 및 딜러망 확대에 적극 나설 예정이다.

한편, 베이징현대와 둥펑위에다기아는 중국시장에 3월 각각 8만3500대, 4만5855대를 판매해 전월 대비 20.4%, 25.6%, 전년 동월 대비로는 30.1%, 21.3% 성장했다.

조슬기나 기자 seul@
AD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오늘의 화제 컨텐츠

AD

포토갤러리

  • [포토] 클라라 '완벽한 S라인' [포토] 현아 '왜 이렇게 힙해?' [포토] 나연 '상큼한 미소'

    #국내핫이슈

  • [포토] 방민아 '청순美 발산' [포토] 산다라박 '소식좌의 비주얼' [포토] 화사 '독보적인 분위기'

    #연예가화제

  • [포토] 한소희 '매혹적인 눈빛' [포토] 리사 '독보적인 분위기' [포토] 이지아 '청순 섹시의 정석'

    #스타화보

  • [포토] 솔라 '탄탄한 몸매' [포토] 신수지 '여전한 건강미' [포토] 설현 '늘씬한 몸매'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완벽한 건강미'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