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2013년 정부 개방형 공무원직…13개 부처 23명로 확정

최종수정 2012.11.22 12:00 기사입력 2012.11.22 12: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정종오 기자]2013년 상반기에 공개모집하는 정부 내 개방형 직위는 13개 부처 23개 국장·과장으로 확정됐다. 행정안전부는 이 같은 내용의 공개모집 계획을 22일 발표했다.

이번 개방형 직위 공개모집 대상은 국장급 직위에 직무의 전문성과 중요성이 높은 ▲국토해양부 국토해양인재개발원장 ▲농림수산식품부 한국농수산대학총장 ▲관세청 조사감시국장 등 12개 직위가 있다.

과장급 직위로는 ▲고용노동부 서울관악지청장 ▲지식경제부 서울지방청 우정사업국장 ▲방위사업청 규제개혁법무담당관 등 민간에 인재풀이 넓고 외부 전문가의 참여가 상대적으로 쉬운 직위를 중심으로 11개 직위에서 적임자를 찾는다.

지난 2000년에 공직사회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도입된 개방형 직위 제도는 공직 내부 또는 외부에서 해당 직위에 가장 적합한 인재를 공개경쟁절차를 거쳐 선발·임용하는 제도이다. 현재 고위공무원 176명, 과장급 131명 등 307명이 대상이고 공무원뿐만 아니라 민간인도 연령 제한 없이 누구나 응모 가능하다.

선발절차는 시험의 공정성을 위해 민간위원이 50%이상 참여하고 민간인이 위원장인 선발시험위원회에서 서류전형과 면접시험을 거쳐 2~3인의 임용후보자를 추천한다. 소속장관은 이들 가운데 적격자를 선정, 임용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개방형 직위에 임용될 경우 최초 계약(임용) 기간은 2년 이상이고 업무성과에 따라 소속장관과 협의해 최장 5년까지 계약(임용) 기간을 연장할 수 있다. 연장 기간이 만료되더라도 역량과 실적이 우수한 임용자에 대해서는 계속해서 근무할 수 있는 기회를 준다. 연봉은 직무의 특성과 개인의 경력, 자격 등을 고려해 소속장관이 임용후보자와 협의·결정하는 것이 원칙이며 상한액 제한은 없다.

행안부는 앞으로도 우수인재들이 장벽 없이 공직에 진입할 수 있도록 공정한 경쟁여건 마련 등 정책적인 지원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개방형 직위에 대한 내용은 나라일터(http://gojobs.mopas.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정종오 기자 ikokid@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