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선진당 "태극소녀 눈부신 위업에 찬사 보낸다"

최종수정 2010.09.26 16:33 기사입력 2010.09.26 16:3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성곤 기자] 자유선진당은 26일 대한민국 여자축구의 세계 제패와 관련, "U-17 여자월드컵 세계제패가 한국 여자축구 중흥의 계기가 되기를 염원한다. 눈부신 쾌거가 지속되기 위해 국민적 관심과 과감한 지원이 절실하다"고 밝혔다.

윤혜연 부대변인은 "U-17 결승전에서 승부차기까지 가는 치열한 접전 끝에 라이벌 일본을 눌렀다. 한국 축구사를 연이어 빛내는 태극소녀들의 눈부신 위업에 거듭 찬사를 보낸다"며 이같이 말했다.
특히 "이제 U-20 지소연 선수의 실버부트와 실버볼 수상에 이어 이번 U-17에서
여민지 선수는 트리플 크라운까지 달성해 세계 여자축구의 최정상이 됐다"며 "세계 최강의 여자축구팀과 여자축구선수를 보유한 자랑스러운 대한민국"이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한국 여자축구의 실상을 살펴보면 이번 세계제패는 기적이다. 여자축구선수들은 중학교 17개 팀 397명, 고등학교 16개 팀 345명에 불과하다"며 "이런 악조건 속에서도 우리 민족 특유의 저력으로 세계 정상에 도달한 것"이라고 찬사를 보냈다.
김성곤 기자 skzero@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