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현대차, 대종상 영화제 이색 협찬

최종수정 2010.09.26 12:16 기사입력 2010.09.26 10:35

댓글쓰기

자동차 단독 협찬..쏘나타 및 신형 아반떼 전시

현대차, 대종상 영화제 이색 협찬
[아시아경제 최일권 기자] 현대자동차는 지난 25일 서울광장에서 열린 대종상 영화축제 개막식의 자동차 부문 단독 협찬을 진행하고 최근 인기몰이 중인 쏘나타와 신형 아반떼를 전시했다.

현대차는 이날 서울광장 메인무대 양 옆에 2011년형 쏘나타와 신형 아반떼를 전시하고 축하공연 사이에 CF 등 홍보영상을 상영하는 한편, 포토월에 기업 로고를 노출하는 등 다양한 이벤트를 선보였다.
현대차는 또 다음달 29일 경희대 평화의 전당에서 열리는 대종상 시상식에서 남녀 주연상 후보자들이 레드카펫에서 하차할 의전차로 제네시스 3대를 지원할 계획이다.

특히 최고의 한류스타에게 주어지는 특별상을 ‘쏘나타 인기상’으로 명명하고, 수상자에게 쏘나타 1대를 증정해 쏘나타의 월드스타 이미지도 함께 부각할 예정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최근 판매 호조를 보이고 있는 2011년형 쏘나타와 신형 아반떼가 고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스타라는 점에 착안, ‘스타와 스타 간의 만남’이라는 주제로 본 행사를 기획했다”며 “국내 최고권위의 영화제에 자동차 부문 단독협찬을 통해 브랜드 이미지도 더욱 향상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쏘나타와 신형 아반떼는 추석휴일 등으로 근무일 수가 적은 달임에도 불구하고 9월 현재까지 각각 1만5000여대, 1만2000여대가 계약되는 등 판매 호조를 보이고 있다.


최일권 기자 igchoi@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