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상마녀 서인영, 깜짝 생일파티에 폭풍 눈물 '감동'

최종수정 2010.09.19 19:22 기사입력 2010.09.19 19:22

댓글쓰기

신상마녀 서인영, 깜짝 생일파티에 폭풍 눈물 '감동'

[스포츠투데이 이은지 기자]19일 오후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 코너 '영웅호걸'에서는 서인영의 감동적인 생일파티가 전파를 탔다.

냉정하고 도도한 이미지로 신상 마녀라는 별명이 붙어 있는 서인영. 하지만 '영웅호걸' 멤버들의 진심어린 사랑에 감동으로 눈물을 쏟아냈다.
멤버들이 모두 모여 게임을 진행하던 중, 결혼을 앞둔 이휘재는 묘령의 여인으로부터 받은 문자를 나르샤에게 걸리고 만다. 물론 모두 짜여진 각본이다. 그것을 빌미로 신봉선은 이휘재를 몰아세우며 웃음을 선사했다.

하지만 카메라가 모두 꺼진 후, 신봉선은 눈치 없이 또 다시 그 이야기를 꺼냈고 이휘재는 화난 척 연기를 했다.

서인영은 혼자 다락방에 앉아서 상황이 심각해지자 안절부절하지 못했다. 용기를 내 밖으로 나간 서인영은 자신의 생일을 축하해주기 위해 모여 있는 사람들을 보고 눈물을 흘릴 수 밖에 없었다.
이어진 축하무대. 서인영의 노래 '신데렐라'에 맞춰 아이유와 니콜, 지연은 깜찍한 안무를 선보였고, 서인영에게 보내는 축하 편지로 깜짝 생일파티를 마무리 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은지 기자 ghdpssk@

<ⓒ아시아경제 & 재밌는 뉴스, 즐거운 하루 "스포츠투데이(stoo.com)">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