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警, '한동훈 개인정보 유출' 국회사무처·MBC기자 압수수색(종합)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MBC 상암동 사옥 압수수색도 시도

경찰이 한동훈 법무부 장관의 개인정보 유출 혐의와 관련해 국회 사무처와 MBC 소속 기자애 대한 압수수색에 나섰다.


서울경찰청 반부패·공공범죄수사대 수사관들이 30일 오전 한동훈 법무부 장관의 개인정보 유출 의혹과 관련한 압수수색을 위해 국회 의안과로 들어서고 있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서울경찰청 반부패·공공범죄수사대 수사관들이 30일 오전 한동훈 법무부 장관의 개인정보 유출 의혹과 관련한 압수수색을 위해 국회 의안과로 들어서고 있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AD
원본보기 아이콘


서울경찰청 반부패·공공범죄수사대는 30일 오전 9시께 개인정보 유출 혐의로 MBC 소속 A 기자의 자택을 압수수색, 휴대전화 및 한 장관의 개인정보 관련 자료 일체를 압수했다. 국회 사무처도 지난해 한 장관의 인사청문회 당시 제출된 자료들에 대한 압수수색이 진행 중이다. 서울 마포구 MBC 사옥의 A 기자의 소속 부서 사무실을 상대로 한 압수수색도 시도하고 있다.

경찰은 지난해 4월 한 장관의 인사청문회 당시 한 장관 측이 국회에 제출한 주민등록초본 및 부동산매매계약서 등이 유출된 것으로 보고 있다. 임 기자는 유출된 해당 자료를 받은 뒤 다시 외부로 전달한 혐의를 받는다.


앞서 김민석 무소속 의원은 지난달 한 장관과 가족의 주민등록초본과 부동산 매매계약서 등 개인정보가 담긴 자료가 유출된 정황이 있다며 관계자를 경찰에 개인정보보호법 위반 혐의로 고발했다. 경찰은 이 자료가 한 장관 인사청문회 당시 국회에 제출됐다가 외부로 새어 나갔고, 이 과정에 A 기자가 연루됐다고 보고 유출 경로를 추적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MBC 노조 측은 경찰의 본사 사무실 압수수색 시도에 반발하고 있다. 노조 측은 "기자 개인의 개인정보 유출 혐의로 MBC 뉴스룸을 압수수색하는 것은 과잉수사임이 분명하다"며 "사건 발생은 이미 1년이 더 지난 시점이고, 기자 업무의 특성상 모든 업무는 개인 노트북 등을 통해서 이뤄진다"고 했다.

이어 "개인 정보의 대상이 한 장관이라는 점 또는 유출 혐의자가 MBC 소속이라는 점 등이 고려된 과잉 수사라고 볼 수밖에 없다"며 "전국언론노동조합 MBC본부는 이번 압수수색에 대해 윤석열 정권의 MBC 탄압의 시작으로 판단하고, 이와 같은 움직임에 결연히 대응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최태원 기자 skking@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故정주영 회장 63세 며느리, 태극마크 달고 아시안게임 출전한다 농심, '먹태깡' 돌풍 여전…"600만봉 넘었다" "당 대표 체포안 통과에 웃음이 나냐" 개딸 타깃된 고민정

    #국내이슈

  • '폭군' 네로 황제가 세운 궁전… 50년 만에 재개장 [르포]"새벽 1시에 왔어요" 中, 아이폰 사랑은 변함없었다 "연주에 방해된다" 젖꼭지까지 제거한 일본 기타리스트

    #해외이슈

  • [포토] 무거운 표정의 민주당 최고위원들 조국·조민 책, 나란히 베스트셀러 올라 [아시안게임]韓축구대표팀, 태국 4대 0 대파…조 1위 16강 진출(종합)

    #포토PICK

  • 현대차 "안드로이드 오토·애플 카플레이, 무선으로 즐기세요" 기아, 2000만원대 레이 전기차 출시 200만원 낮추고 100만㎞ 보증…KG 새 전기차 파격마케팅

    #CAR라이프

  • [뉴스속 인물]폭스 회장직 물려받은 머독의 장남, 라클런 머독 [뉴스속 용어]헌정사 처음 가결 '국무총리 해임건의안' [뉴스속 용어]'연료비조정단가' 전기요금 동결 신호?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