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엔에스엔, 3분기 매출액 전년比 36.6%↑… “연내 흑자 전환 목표”

최종수정 2022.11.15 08:28 기사입력 2022.11.15 08:28

[아시아경제 장효원 기자] 엔에스엔 은 올해 3분기 실적이 전년 동기 대비 모두 개선됐다고 15일 밝혔다.


올해 3분기 별도 기준 매출액은 56억원으로, 전년 동기 41억원 대비 36.6% 증가했다. 영업이익(-9.9억원)과 당기순이익은(-11.4억원) 손실을 기록했지만, 같은 기간 적자 수준을 큰 폭으로 줄이며 수익성 강화에 성공했다.

특히 외형 성장이 가속화되고 있다. 올해 들어 3분기 연속으로 매출액이 상승하고 있기 때문이다. 3분기 매출액은 지난 2분기 대비 약 153% 늘었다.


엔에스엔은 올해부터 신사업 추진 등 사업구조 개편에 본격적으로 돌입했다. 고수익 사업 중심의 사업 포트폴리오 재편 등을 통해 외형 성장, 수익성 강화 등 체질 개선에 집중하고 있다.


엔에스엔은 미래 성장 동력으로 PCR 진단기기 및 진단키트 공급을 비롯해 ESG 녹색산업 유통 등을 추진하고 있다. 관계사 세바바이오택을 통해 대마 사업 및 마이크로바이옴 활용 진단 솔루션 사업에도 속도를 높이고 있다.

엔에스엔 관계자는 "올해 신사업 추진과 함께 실적이 꾸준한 개선세에 있어 외형 성장과 재무 구조 개선이 지속되고 있는 상황”이라며 “4분기 연말 특수로 유통 사업 부문 실적 상승이 더욱 높아질 것으로 기대되는 만큼, 올해 흑자 전환을 목표로 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장효원 기자 specialjhw@asiae.co.kr
AD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이슈 PICK

  • [르포]방안엔 침대, 휴지통엔 콘돔…청소년 북적이는 '룸카페' 조민 "검찰·언론 지난 4년 저희 가족에 가혹했다" "저 결혼 시켜주면 1억원 지급" 25억男 수상한 전단지

    #국내이슈

  • 튀르키예, 7.8 강진으로 사망자 3500명 넘어…추가 피해 우려 "월급 적고 친구도 못 만나"…연봉 2억 美의원의 불평 성인 인구 2%가 수감된 나라…여의도 절반크기 감옥 지었다

    #해외이슈

  • 서울시가 추모공간으로 제안한 녹사평역 지하 4층…어떤 곳이길래 청보호 선실서 실종자 1명 숨진 채 발견 조국, ‘자녀 입시비리’ 등 혐의 1심서 징역 2년 실형(종합)

    #포토PICK

  • "픽업트럭 큰형님 왔다"…GMC 시에라 국내 출시 현대차 미래공장 원형은 한국 아닌 싱가포르에 [타볼레오]일자 눈썹·넓어진 실내…소형이라뇨?

    #CAR라이프

  • [뉴스속 그곳]北 위험도 상향 평가한 '스팀슨센터' [뉴스속 용어]노인 지하철 무임승차에 주목받는 'PSO' [뉴스속 용어]인공위성 시대에 '정찰풍선'이 웬일?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