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농협금융, 3Q 순이익 5428억…누적 1.8兆 시현

최종수정 2021.10.25 11:11 기사입력 2021.10.25 11:11

댓글쓰기

농협銀, 순이익 1.2兆…전년比 10.9%↑
4Q도 리스크 관리 강화…핵심 과제 중점 수행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광호 기자]NH농협금융지주는 올해 3분기 누적 당기순이익 1조8247억원을 달성했다고 25일 발표했다. 3분기 단일 순이익은 5428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4.9% 증가했다.


이자이익은 저원가성 예금의 증가와 대출자산의 성장에 힘입어 전년 동기 대비 5.9% 증가한 6조3134억원을 기록했다. 비이자이익은 1조5331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30.2% 증가했다.

수수료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17.7% 증가한 1조4265억원을 기록했다. 유가증권과 외환파생손익 또한 변동성 확대에 대응한 전략적 자산운용의 결과로 전년 동기 대비 33.6% 증가한 1조983억원을 기록했다.


자산건전성 지표는 고정이하여신비율 0.37%, 대손충당금적립률 176.30%를 기록하며 양호한 흐름을 이어갔다.


수익성 지표는 자기자본이익률(ROE) 10.57%, 총자산수익률(ROA) 0.60%를 나타냈다.

핵심 자회사인 농협은행의 당기순이익은 1조2375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0.9% 증가했다. 이자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8.2% 증가했고, 신용손실충당금전입액은 30.4% 감소했다. 고정이하여신비율 0.30%, 대손충당금적립률 187.89%를 기록하는 등 건전성 지표들도 개선됐다.


비은행 계열사 중 NH투자증권은 전년 동기 대비 48.1% 증가한 7425억원의 당기순이익을 기록했다. NH농협생명 1142억원, NH농협손해보험 876억원, NH농협캐피탈 908억원 등 비은행 계열사들도 실적 성장세를 유지하며 NH농협금융의 손익 증대를 견인했다.


농협금융 관계자는 "4분기에 금리와 환율 등의 시장변동성 확대에 전략적으로 대응하고 잠재적 부실자산에 대한 리스크 관리 강화를 지속할 계획"이라며 "질적 성장을 통한 핵심 성장동력 확보, 고효율 경영체질 개선 등 핵심 과제를 중점 수행할 예정이며 이를 기반으로 농업, 농촌 지원 역량을 강화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이광호 기자 kwa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나연 '깜찍한 여신미모' [포토] 선미 '도발적인 눈빛' [포토] 카리나 '치명적 미소'

    #연예가화제

  • [포토] 차예련 '우월한 길이' [포토] 노제 '인형같은 미모' [포토] 고현정 '독보적인 아름다움'

    #스타화보

  • [포토] 클라라 '요염한 자태' [포토] 홍수아 '파격 보디 프로필' [포토] 제시 '시선집중 몸매'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추천 연재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