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10점만 9번' 남자양궁 김우진, 개인 16강전 완승…금메달 향해 순항

최종수정 2021.07.31 10:28 기사입력 2021.07.31 10:28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형민 기자] 남자 양궁대표팀 중 유일하게 남은 희망 김우진이 금메달을 향해 순항했다. 우리 양궁이 두 대회 연속 올림픽 전 종목 석권하기까지 3승 남았다.


김우진은 31일 일본 도쿄의 유메노시마공원 양궁장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양궁 남자 개인전 16강전에서 카이룰 모하마드(말레이시아)를 6-0(30-27 30-27 30-29)으로 제압하고 8강에 올랐다.

김우진은 당즈준(대만)과 오후 2시 45분 준결승 진출을 다툰다.


앞서 혼성 단체전과 남녀 단체전, 여자 개인전에서 4개의 금메달을 휩쓴 우리나라는 이날 김우진이 5번째 금메달을 수확하면 2016 리우 대회에 이어 두 대회 연속 전 종목 석권의 위업을 달성한다.


국제대회에서 모하마드를 상대로 3전 전승을 기록 중이던 김우진은 10점 세 방을 쏴 첫 세트를 가져가며 제대로 기선제압을 했다. 김우진은 10점만 9방을 쏘며 경기를 완벽한 승리로 마무리했다.

김형민 기자 khm193@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한달 새 2000명 임신"…아프간 난민 체류지 열악한 현실 "한달 새 2000명 임신"…아프간 난민 체류지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