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GS25, 업계 최초 밀·보리 사용 '곰표 밀식혜' 선보여

최종수정 2021.07.28 09:13 기사입력 2021.07.28 09:13

댓글쓰기

'곰표 밀식혜'(사진제공=GS25).

'곰표 밀식혜'(사진제공=GS25).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유리 기자] GS25는 업계 최초로 밀과 보리로 만든 '곰표 밀식혜'를 선보인다고 28일 밝혔다.


GS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 GS25는 대한제분 '곰표' 브랜드와 협업을 통해 '곰표 밀식혜'를 지난 22일 출시했다고 밝혔다.

'곰표 밀식혜'는 업계 최초로 밀을 이용해 만든 식혜 상품이다. 기존 식혜 상품은 쌀과 보리 만을 사용했지만 곰표 밀식혜는 대한제분의 밀을 활용한다. 밀 특유의 구수함과 쌉쌀한 풍미, 보리가 조화를 이뤄 전통적인 식혜의 맛을 살렸다. 가격은 1400원이다.


올 상반기 GS25의 식혜 구매 고객은 20대가 33.2%, 30대가 26.0%였다. 2030세대의 식혜 상품 구매 비율이 약 60% 수준을 차지 할 정도로 MZ세대에게 식혜의 인기가 높다는 설명이다. GS25는 "2030세대에게 인기 높은 식혜에 뉴트로 감성으로 인지도가 있는 '곰표' 디자인을 결합한다면 해당 고객층에게 큰 관심을 받을 것으로 봤다"며 "대한제분에 상품 제안을 해 '곰표 밀식혜'가 탄생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곰표 밀식혜'의 판매량은 출시 후 5일간(23~27일) 전체 식혜 상품 6개 중 1위를 차지했다. 업계 1위 비락식혜 대비 83.6% 이상 높은 매출을 보이고 있다.

유재형 GS25 음료 개발담당은 "식혜는 전통식품으로 장년층에 인기가 높을 것이라는 예상과는 달리 MZ세대에게 인가가 높은 카테고리 상품"이라며 "해당 고객층에 좀더 펀한 느낌을 전달하고자 대한제분과 협업을 통해 이번 곰표식혜를 선보였다"고 말했다. 이어 "이색 컬래버레이션 상품을 지속적으로 출시해 고객들에게 색다른 재미를 전달 하겠다"고 덧붙였다.


김유리 기자 yr61@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남궁민, 벌크업에 약물 논란…"논란 있을 만한 몸 아닌데?" 남궁민, 벌크업에 약물 논란…"논란 있을 만한...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