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코로나 이후 식품 트렌드는?"…KOTRA, '서울국제식품산업대전' 개최

최종수정 2021.07.27 06:00 기사입력 2021.07.27 06:00

댓글쓰기

"코로나 이후 식품 트렌드는?"…KOTRA, '서울국제식품산업대전' 개최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정현진 기자] KOTRA가 30일까지 나흘간 일산 킨텍스에서 '2021 서울국제식품산업대전(서울푸드 2021)'을 개최한다고 27일 밝혔다.


올해로 39회째를 맞이하는 서울푸드는 국내 최대, 아시아 4대 식품산업 전시회로, 코로나19 팬데믹 상황에서 신제품을 개발하고 새로운 글로벌 공급망을 구축하려는 국내 식품 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개최된다.

올해 행사는 식품기기와 식품 분야로 진행된다. 식품기기 분야가 진행되는 제1전시장 2~3홀에서는 식품기기전, 호텔&레스토랑기기전, 포장기기전, 안전 기기전 등이 열린다. 총 302개 부스 규모로 국내 식품기기 기업 102개사가 참가한다.


식품 분야는 3~4홀에서 국내관과 국제관으로 구분돼 열린다. 국내관에는 우리 식품 기업 193개사가 참가해 320개의 부스를 꾸린다. 국제관에는 전 세계 18개국의 165개 식품 기업이 국내에 주재하는 해외대사관, 에이전시 등을 통해 120개 부스를 위탁 운영한다.


KOTRA는 코로나19로 인해 전시장 직접 방문이 어려운 해외 바이어들을 위해 비대면 원격 방문 서비스인 '아바타 가이드 투어'를 제공한다. 이 투어를 이용하는 해외 바이어는 직접 원격조정을 통해 부스 내 제품 등을 확인하고 출품업체 담당자와의 실시간 통화, 채팅을 통해 비즈니스 상담을 진행할 수 있다.

서울푸드 부대행사로 27일 열린 '글로벌 푸드 트렌드 & 테크 콘퍼런스'에서는 소비자들의 라이프 스타일 변화에 기반해 △가치 있는 라이프 △건강한 라이프 △편리한 라이프로 세션을 나눠 푸드테크 트렌드를 공유한다. 이번 콘퍼런스에는 민텔 글로벌 식품 분석가인 멜라니 자노자 바텔룸이 '마음을 풍요롭게: 웰빙의 진화'를 주제로 기조연설을 하고 국내외 식품업계 전문가들이 연사로 참가한다.


이 외에도 국내외 우수 식품 발굴 및 소개를 위한 '서울푸드 어워즈 2021', 참가기업 제품 판매 및 해외 홍보 지원을 위한 '라이브 커머스', 국내 판로 개척 지원을 위한 '유통바이어 상담회' 등 여러 비즈니스 행사가 동시에 진행된다.


유정열 KOTRA 사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국내 식품업계의 글로벌 경쟁력을 높이고 해외 비즈니스 확대를 위한 지원 사업을 더욱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KOTRA는 코로나19 확산이 매우 우려되는 상황인 만큼 정부의 방역지침보다 강화된 자체 방역계획을 수립해 방역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행사를 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정현진 기자 jhj48@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유서 썼다" 고백한 박하선 "부모님이 모르는 부분 세세하게 적어" "유서 썼다" 고백한 박하선 "부모님이 모르는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