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세계적 '그래피티 아티스트' 심찬양 씨 성남 온다

최종수정 2021.06.25 06:55 기사입력 2021.06.25 06:55

댓글쓰기

심찬양 작가가 그림을 그리고 있다.

심찬양 작가가 그림을 그리고 있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성남)=이영규 기자] 경기 성남시가 8ㆍ10 성남(광주대단지)민권운동 50주년을 맞아 세계적인 그래피티 아티스트 심찬양 작가(활동명 Royyal Dog)와 협업해 '하나된 성남'을 주제로 그래피티 퍼포먼스를 선보인다. 그래피티 아티스트는 공공장소의 벽이나 문 등에 그림을 그리는 예술가다.


성남시는 이달 28일부터 다음 달 6일까지 성남시청 내 너른못 광장 맞은 편에 대형 캔버스(7.8m * 14m)를 마련하고 작품을 그릴 예정이라고 25일 밝혔다. 성남시민 누구나 작품 활동을 감상할 수 있다.

심찬양 작가는 미국을 중심으로 활동하고 있는 그래피티 아티스트로 뉴욕, LA, 샌프란시스코를 비롯해 세계 각국에서 작업하고 있다.


한국인의 정체성을 상징하는 한복과 외국인 여성이라는 이색적인 조합으로 예술성을 인정받았으며 한복 입은 미셸 오바마 여사, LA 더 컨테이너 야드에 그려진 '꽃이 피었습니다', 청와대 사랑채에 남북 정상의 만남을 그린 '안녕' 등이 대표작이다.


특히 힙합 문화와 한국적 정서를 조화롭게 표현해 그래피티의 본고장인 미국에서 뜨거운 찬사를 받고 있다.

심 작가는 "매년 한 차례 정도 한국 방문을 하는데 성남시청과 귀한 기회로 만나 좋은 벽에 작업하게 되어 기대하고 있다"며 "저와 시민분들 모두에게 의미 있는 그림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은수미 성남시장은 "그래피티의 본질은 남의 이야기가 아니라 나의 이야기를 하는 것이라는 심찬양 작가의 인터뷰를 본 적이 있다"며 "심 작가의 그래피티 아트가 탄생 50주년을 맞은 성남시민의 이야기를 담은 큰 선물이 될 것 같아 기대가 크다"고 전했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무쌍 미녀' 김연아, 쌍꺼풀 점점 짙어져…물오른 미모 공개 '무쌍 미녀' 김연아, 쌍꺼풀 점점 짙어져…물...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