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국내 첫 여성국제기구 '유엔여성기구 성평등센터' 설립한다

최종수정 2021.06.23 14:24 기사입력 2021.06.23 14:24

댓글쓰기

여가부, 유엔여성기구와 '성평등센터' 설립 MOU 체결

정영애 여성가족부 장관이 23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유엔여성기구 성평등센터 설립에 관한 양해각서에 서명을 하고 있다.

정영애 여성가족부 장관이 23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유엔여성기구 성평등센터 설립에 관한 양해각서에 서명을 하고 있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한진주 기자] 우리나라에 여성 관련 국제기구가 최초로 설립된다.


여성가족부는 23일 유엔여성기구(UN Women)와 '유엔여성기구 성평등센터'(유엔위민 CGE) 설립에 관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유엔위민 CGE는 유엔여성기구 산하 국제 연구·교육기구로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성평등 정책과 제도를 개발하고 여성 역량 강화를 위한 연구개발, 교육훈련 등을 수행할 예정이다.


유엔여성기구는 2019년 11월 여성가족부에 유엔위민 CGE 설립을 제안했고 이번 양해각서 체결을 계기로 본격적인 설립 일정과 절차 등을 논의할 계획이다.


이 기구는 양성평등 정책을 다루는 공무원이나 관련 전문가, 활동가 등을 대상으로 정부 정책개발을 지원하고 관련 분야 연구와 지식 데이터베이스(DB) 구축을 돕는다. 이밖에 젠더 관련 데이터를 분석하고 통계를 구축한다.

품질레 음람보-응쿠카(Phumzile Mlambo-Ngcuka) 유엔여성기구 총재가 23일(한국시간) 유엔여성기구 성평등센터 설립에 관한 양해각서에 서명을 하고 있다.

품질레 음람보-응쿠카(Phumzile Mlambo-Ngcuka) 유엔여성기구 총재가 23일(한국시간) 유엔여성기구 성평등센터 설립에 관한 양해각서에 서명을 하고 있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태지역의 양성평등 전문가나 활동가들을 초청해 교육훈련, 워크숍 등을 운영하고 이들을 위한 교육 콘텐츠도 개발할 계획이다. 전문가와 활동가들이 서로의 경험을 공유하고 네트워크를 구축하는 한편 국제회의, 포럼, 캠페인 등 교류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정영애 여가부 장관은 "유엔위민 CGE 유치와 설립을 계기로 아시아·태평양 국가 간 여성 관련 정책 교류가 활발해질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여성인권 향상과 사회참여 확대 등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성평등 증진에 기여할 수 있도록 유엔위민 CGE의 설립과 운영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진주 기자 truepearl@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박군 "장윤정, 고기 사주고 용돈까지 줘…탈모약 사 먹었다" 박군 "장윤정, 고기 사주고 용돈까지 줘…탈모...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