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대구서 얀센 접종 후 첫 사망자 발생 … 30대 접종 사흘만에 혈압 떨어져 숨져

최종수정 2021.06.13 15:27 기사입력 2021.06.13 12:39

댓글쓰기

얀센 백신. /강진형 기자aymsdream@

얀센 백신. /강진형 기자aymsdream@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최재호 기자] 대구에서 얀센 백신을 접종한 30대가 접종 사흘 만에 숨졌다.


코로나19와 관련해 얀센 백신을 접종한 뒤 사망한 것은 국내에서 이번이 처음인 것으로 알려져 보건당국이 긴장하고 있다.

13일 대구시와 A씨 유족 등에 따르면 A(38)씨는 지난 10일 수성구의 한 병원에서 얀센 백신을 접종했다.


A씨는 접종 첫날 몸살기에 열이 났고 이튿날부터 혈압이 떨어져 12일 오후 인근 대학병원 응급실로 옮겼다.


A씨는 수액·진통제 투여 등 치료를 받았지만 13일 오전 3시께 숨졌다.

A씨는 혈액 관련 질환으로 치료를 받은 적이 있지만, 병원에서 완치판정을 받았고 평소 건강에 별다른 이상이 없었다고 유족들이 전했다.


A씨 유족은 “백신 접종 이후 건강이 급격하게 나빠지다 숨진 만큼 백신과 사망 사이 연관 관계가 밝혀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보건당국은 A씨 사망에 대한 원인 조사에 들어갈 예정이다.


TODAY 주요뉴스 "소유진과 스킨십 하나" 질문에 백종원 "나 몇년 됐지…" "소유진과 스킨십 하나" 질문에 백종원 "나 몇...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