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오후 6시까지 548명, 내일 700명 육박 전망

최종수정 2021.05.12 18:57 기사입력 2021.05.12 18:57

댓글쓰기

국제 간호사의 날인 12일 서울역 광장에 마련된 코로나19 임시 선별검사소에서 의료진이 검체 채취를 하고 있다. /문호남 기자 munonam@

국제 간호사의 날인 12일 서울역 광장에 마련된 코로나19 임시 선별검사소에서 의료진이 검체 채취를 하고 있다. /문호남 기자 munonam@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박지환 기자] 국내 코로나19 확산세가 좀처럼 꺾이지 않는 가운데 12일에도 전국에서 확진자가 잇따랐다.


방역당국과 서울시 등 각 지방자치단체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전국에서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신규 확진자는 총 548명으로 집계됐다. 전날 같은 시간 467명보다 81명 더 많다.

확진자가 나온 지역을 보면 수도권이 385명(70%), 비수도권이 163명(30%)이다. 시도별로는 서울 193명, 경기 175명, 울산 23명, 광주·경북·경남 각 21명, 부산·인천 각 17명, 강원·충남 각 14명, 대전·전북 각 8명, 충북·전남 각 7명, 대구 2명 등을 나타냈다.


집계를 마감하는 자정까지 아직 시간이 남은 만큼 13일 0시 기준으로 발표될 신규 확진자 수는 많게는 700명 안팎이 될 것으로 보인다. 전날에는 오후 6시 이후 168명 증가해 최종 635명으로 마감됐다.


박지환 기자 pjhyj@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신정환 "아파트 3~4채+빌딩…좀 살았다" 신정환 "아파트 3~4채+빌딩…좀 살았다"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