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더현대 서울, 英 '모노클' 선정 '최고의 리테일 디자인'

최종수정 2021.05.10 09:54 기사입력 2021.05.10 09:54

댓글쓰기

혁신적 디자인으로 세계서 주목 … 자연채광·실내 녹색공원 등 호평

더현대 서울, 英 '모노클' 선정 '최고의 리테일 디자인'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조인경 기자] 현대백화점 은 지난 2월 서울 여의도에 문을 연 '더현대 서울'이 세계적인 라이프스타일 매거진 '모노클(MONOCLE)'이 뽑은 '2020-2021년 디자인 어워드 톱 50'에서 '최고의 리테일 디자인'에 선정됐다고 10일 밝혔다.


2007년 영국에서 창간된 모노클은 국제정세·비즈니스·디자인 등을 다루며, 글로벌 기업의 최고경영자(CEO), 오피니언 리더 등이 선호하는 '트렌드세터 잡지'로 정평이 나 있다.

'모노클 디자인 어워드'는 올해부터 빌딩, 리테일, 패키지, 의자 등 인간의 삶과 밀접한 50개 분야에서 '삶의 질을 향상시키는 즐겁고 유용한 최고의 디자인'을 선정해 수여하는데, 더현대 서울이 작년 1월부터 완공된 세계의 리테일 시설 가운데 최고의 디자인으로 뽑히게 된 것이다.


모노클은 더현대 서울에 대해 "리테일의 부흥을 이끌 엄청난 프로젝트"라며 "세계 최고의 쇼핑센터가 되겠다는 높은 포부를 실현하기 위해 매우 훌륭하게 디자인됐다"고 평가했다.


현대백화점은 더현대 서울이 이같은 호평을 받게 된 데는 '자연친화적 공간 구성'과 '고객 중심의 동선 설계'가 주효한 것으로 분석했다. 더현대 서울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심신이 지친 고객들에게 삶의 휴식과 힐링을 제공하겠다는 취지로 12m 높이의 인공 폭포가 조성된 1층 '워터폴 가든(740㎡·약 224평)'과 실내 녹색공원인 5층 '사운즈 포레스트(3300㎡·1000평)' 등 자연친화적 요소로 매장을 채웠다. 특히, 전층에서 자연 채광이 가능하도록 천장을 모두 유리로 제작하고, 천장부터 1층까지 건물 전체를 오픈시키는 보이드(Void) 공법을 도입했다.

특히 고객들에게 새로운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상품 판매공간을 의미하는 '매장 면적'을 줄이는 대신 편히 휴식하고 힐링할 수 있는 공간과 동선을 획기적으로 넓혔다. 건물은 세계적인 건축가 리차드 로저스가 설계했으며 캐나다 인테리어 전문회사 '버디필렉', 영국 글로벌 설계사 'CMK' 등 디자인 전문회사 9곳과 협업했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더현대 서울의 파격적이고 혁신적인 시도가 세계적으로도 인정을 받았다는데 의의가 있다"며 "앞으로도 글로벌 리테일 시장에 견줄만한 수준의 콘텐츠를 통해 글로벌 라이프스타일 랜드마크로 키워나가겠다"고 말했다.


조인경 기자 ikjo@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충격 고백' 홍석천 "유부남이었던 전 남친…바람나 결별" '충격 고백' 홍석천 "유부남이었던 전 남친…...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