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원격수업 들어도 밥 안굶게…편의점 10만원 바우처 준다

최종수정 2021.05.10 10:30 기사입력 2021.05.10 10:30

댓글쓰기

원격수업 듣는 초·중·고등학생 대상 20일부터 제공
학부모 신청 받아 제로페이 포인트 10만원 지급
도시락·과일·우유·샌드위치·샐러드·김밥 등 구매 가능
탄산·카페인 음료와 인스턴트 음식은 구매 불가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한진주 기자] 집에서 원격수업을 듣는 서울 초·중·고등학생들이 편의점에서 도시락 등을 구입할 수 있도록 10만원 상당의 희망급식 바우처가 지급된다.


10일 서울시교육청은 서울시와 자치구, 한국편의점산업협회와 함께 20일부터 원격수업을 듣는 학생 56만명에게 희망급식 바우처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만 14세 이상 학생이나 학부모의 휴대폰으로 제로페이 포인트 10만원을 지급한다. 매일 등교하는 초 1·2나 고3, 특수학교 학생, 긴급돌봄 참여 학생과 기존 저소득층 급식카드 지원 대상은 제외된다. 바우처 사용기한은 7월16일까지다.


3월 개교 이후 원격수업을 듣는 학생에게 신청을 받아 '탄력적 희망급식'을 시작했으나 서울 1349개교 중 643개교에서는 이를 지원하지 못하고 있다. 이에 서울시교육청은 원격수업을 듣는 아이들이 가까운 편의점에서 식사를 해결할 수 있도록 바우처를 지급하기로 했다.


서울시교육청 관계자는 "탄력적 희망급식은 학교 구성원 합의로 결정하는데 시설, 지원인력 부족 등으로 인해 진행하지 못하는 곳이 많아 사각지대를 줄이기 위해 바우처를 도입했다"며 "일반 음식점에서는 칼로리나 품목 제한이 어렵다는 한계가 있었다"고 설명했다.

GS25나 CU, 세븐일레븐, 이마트24 등 서울 주요 편의점 어디서나 바우처를 사용할 수 있다. 다만 구입 품목에는 제한을 뒀다. 도시락, 제철 과일(냉동 금지), 흰우유, 두유, 야채 샌드위치, 과채쥬스, 샐러드, 떠먹는 요거트, 훈제계란, 김밥(삼각김밥 제외)이다. 도시락의 경우 나트륨 1067㎎ 이내인 품목만 구입할 수 있다.


서울시교육청은 학교급식자문위원회 심의를 거쳐 영양 기준에 부합하지 않는 인스턴트 음식과 카페인·탄산음료는 구입할 수 없도록 했다. 계산대에서 제한 대상 품목은 바우처 결제가 불가능하다.


학부모가 학교에 신청하면 학교에서 적용 대상 여부를 판단해 바우처를 발송한다. 서울시교육청은 기존 무상급식비 예산을 활용해 56만명에게 총 560억원 가량을 지원할 계획이다. 제로페이 포인트 수수료(0.66%)는 교육청이 자체 부담하기로 했다. 서울시교육청은 희망급식 바우처 모니터링단을 꾸려 사용패턴과 만족도 조사도 진행하기로 했다.


한진주 기자 truepearl@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이경실 "조영남 세상에 없을 날만 기다린다" 이경실 "조영남 세상에 없을 날만 기다린다"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