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머스크, 달 탐사에 도지코인 받는다

최종수정 2021.05.10 07:59 기사입력 2021.05.10 07:59

댓글쓰기

사진출처:CNBC

사진출처:CNBC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조유진 기자] 테슬라 창업주 일론 머스크가 운영하는 우주 탐사 기업 스페이스X가 가상화폐인 도지코인을 결제수단으로 허용하기로 했다.


9일(현지시간) 미 경제 매체 CNBC 등에 따르면 지오메트릭에너지라는 민간기업은 내년 1분기 무게 40㎏의 정육면체 모양 위성을 스페이스X의 팰컨9 로켓에 실어 달로 보내는 탐사를 진행하면서 관련 비용을 모두 도지코인으로 지급하기로 했다.

지오메트릭에너지는 이날 '도지-1 달 탐사'라는 이름의 계획을 발표하면서, 이번 임무에서 내장된 카메라와 센서, 통합통신시스템과 컴퓨터를 통해 달 공간의 정보를 얻을 계획이라고 밝혔다.


지오메트릭에너지는 이번 계획에 얼마나 많은 비용이 들어가는지는 공개하지 않았으나, 전액 도지코인으로 지불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스페이스X의 톰 오치네로 부사장도 이 같은 계획을 확인하고, 성명을 통해 '도지-1' 임무가 "가상화폐가 지구 궤도를 넘어 응용될 수 있음을 보여주고 행성 간 상거래의 기반을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머스크, 달 탐사에 도지코인 받는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앞서 머스크는 만우절인 지난 4월1일 "스페이스X는 말 그대로 도지코인을 달 위에 올려놓을 것"이라는 트윗을 올렸는데, 이번 임무를 예고한 것이라고 외신들은 전했다.


이날 발표는 '도지파더'를 자처하는 머스크가 NBC방송의 간판 코미디쇼 '새터데이 나이트 라이브'(SNL)에 출연해 도지코인 언급했다가 도지코인 가격이 하락한지 하루만에 나왔다.


SNL에서 머스크는 "도지코인은, 사기다"라고 농담을 했다가, 0.50달러 선이 무너지며 30% 이상 급락했다.


조유진 기자 tint@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박승희 "메달 상금 다 썼다…택배 작업도 혼자서" 박승희 "메달 상금 다 썼다…택배 작업도 혼자...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