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포스코1%나눔재단, 장애예술인·유튜버 협업 지원

최종수정 2021.04.20 09:00 기사입력 2021.04.20 09:00

댓글쓰기

포스코1%나눔재단, 장애예술인·유튜버 협업 지원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최대열 기자] 포스코1%나눔재단은 장애예술인과 유튜브 크리에이터간 협업을 지원한다고 20일 밝혔다.


지난해 누적 조회수 700만회를 기록했던 ‘만남이 예술이 되다’ 두번째 기획으로 ‘색(色)을 통해 색(色)다른 예술, 색(色)다른 예술인’이라는 주제로 미술·음악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 중인 장애예술인이 참여한다. 임선균·임제균씨(플루트·트럼펫), 김지희씨(기타), 김형희씨(서양화), 강혜라씨(무용), 김건호씨(피아노), 임경식씨(구필화) 등 장애예술인 12팀이 참여하고 유튜브 크리에이터로는 빅마블·꿀꿀선아 등 11명이 참여한다.

재단 측은 한국장애인예술인협회 등의 추천을 받아 선발했고 각 팀별로 유튜브 크리에이터와 콜라보 영상과 스토리 영상을 각 한 편씩 만들어 공개키로 했다. 이날 티저영상을 시작으로 다음달부터 10월까지 매달 두 팀씩 영상 24편을 올린다. 유튜브 포스코TV와 각 크리에이터의 개인 채널에 공개된다. 22일부터 재단 홈페이지에서 볼 수 있다. 재단은 시즌 1·2에 나온 예술인 작품을 활용해 만든 기념품(굿즈) 판매도 지원키로 했다.



최대열 기자 dychoi@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