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일본 르네사스, 공장 화재 한달 만에 반도체 생산 재개

최종수정 2021.04.17 16:09 기사입력 2021.04.17 16:09

댓글쓰기

일본 르네사스, 공장 화재 한달 만에 반도체 생산 재개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민지 기자] 일본 르네사스 일렉트로닉스가 자사 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한 지 약 한 달 만에 반도체 생산을 재개했다.


17일 주요 외신에 따르면 르네사스 대변인은 이날 오전 9시부터 공장 시설을 재가동했다면서 애초 예상보다 이틀 앞당겨졌다고 밝혔다.

르네사스는 지난달 19일 새벽 일본 이바라키현 히타치나카시에 있는 나카공장에서 불이 나 일부 시설의 생산을 중단했다. 이 화재로 기계 23대가 손상됐다. 당시 세계 3위 차량용 반도체 제조기업인 르네사스가 출하량을 줄이게 되면서 업계의 반도체 공급 부족 현상이 더욱 심각해질 것으로 예상됐다.


이번에 생산은 재개됐지만 반도체 공급 정상화까지는 3개월 이상 걸릴 것으로 예상된다. 반도체는 공정이 많아 일반적으로 제조까지는 2∼3개월 소요된다.


시바타 히데토시 르네사스 최고경영자(CEO)는 "한 달 안에 생산을 재개할 것"이라며 "화재 이전 수준으로 복구하는 데에는 최대 넉달 걸릴 것"이라고 밝혔다.



이민지 기자 ming@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